제가 요 국수를 너무 좋아하네요. 하하.. 떡보쌈으로도 먹구 볶아두 먹고 여러가지로 사용할수 있어서 더 그런가봐요.^^

오늘은 저 칼로리 차오판으로 만들어 봤어요. 아무래도 식당에서 파는건 기름이랑 소스가 너무 많아서 우리가 먹기엔 좀 부담스럽잖아요. 집에서 만들어 드심 깔끔하게 드실수 있답니다.

우선 라이스 누들을 굵직하게 자르시구요. 야채는 집에 있는거 아무거나 다 넣어 주셔도 좋아요. 전 저날 별로 있는 야채가 없어서리 그냥 양파와 숙주만 넣구 만들었구요. 마지막에 빨강 고추를 잘게 썰어서 올려 주었답니다.

자… 그럼 간단하게 만들어 볼까요?

우선 얇게 썰은 소고기 한줌에 간장 1큰술. 설탕 1 작은술. 미림 1큰술. 참기름 1작은술을 넣으시구선 잘 재워 두세요.

그런다음 후라이팬에 기름을 살짝 두루시구요. 다진 마늘 한작은술을 넣어서 볶아 주세요. 살살 볶으시다가 소고기 양념된것을 넣구선 센불에 휙 볶으세요.

고기가 반쯤 익으면 양파와 국수를 넣으시구 뒤적이시면서 볶아 주세요. 볶으면서 소금이랑 후추 간을 해 주시구요.

국수가 살짝 투명해 지면서 쫄깃거리기 시작하면 후라이팬 뚜껑을 살짝 덮어서 3분쯤 두시면 좋아요. 그럼 국수가 마르지 않고 전체적으로 다 맛있게 익거든요.

다시 뚜껑을 열고 불을 좀 줄인다음 간장 2큰술을 고루 뿌려준다음 후라이팬을 흔들어 가면서 볶아주세요.

약간 간장이 타는듯한 냄새가 나야 중국풍의 국수느낌이 나거든요. 맛도 그렇구요.

간장이 고루 배어 들고 나면 다시 센불로 불을 올리시구 참기름과 숙주를 넣어서 뒤적 뒤적 완성해 주시면 된답니다.

뭐 별다른 재료가 필요 없는 거지만 불의 세기와 살짝 타는 듯한 간장 향이 맛깔 스러운 맛을 내거든요. 함 시도해 보세요.^^*

맛있게 드실수 있을거예요.^^*

그럼 모두 주말 잘 보내시구요. 설날에 좋은 일 많이 있으시길 바래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