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뭘까요?

어제 저녁때 반찬 뭐 만들어 먹을까 생각하다가 냉동고를 열어 보니 며칠전에 먹고 남은 전 얼려 놓은것이 눈에 뜨여서리…

요 전이 당근이랑 맛살 듬뿍 넣고 쫀득하게 부쳐 놓은 거였거든요. 그래서 길쭉 길쭉 잘라서 오뎅처럼 볶았습니다.

기름 조금 두루고 다진 마늘이랑 고추장 고춧가루 조금씩 넣고 매운 고추도 몇개 넣고 볶다가 전 썰어 놓은걸 넣고 간장 1큰술. 물엿 반큰술 넣구 휘휘 뒤집어 주다가 마지막에 파채 넣어서 마무리..^^*

남편도 큰 아이도 모두 오뎅인줄만 알고 어찌나 맛있게 먹던지…. 하하

사진도 허접하지만 기쁜 소식이라 함께 나누고픈 맘에. ^^* 올려 봅니다.

전 부치실때 넉넉히 부쳐서 얼려 놓으셨다가 꼭 시도해 보세요. 히트랍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