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오랜만이죠? 사는게 뭐 그리 바쁜지 모르겠습니다. ^^

오늘은 바쁠때 간단하게 만들수 있지만 인기 만점인 소세지 구이 올려드려요.

지난 주말에 손님상에 내었던 요리중 한가지 인데요.

생각보다 폼도 나고 간단하고 맛있었어요. 하하

아이들거 별로 남기지도 못하고 다 먹어 버렸다는거 아닙니까.. ^^*

자… 그럼 만들어 볼까요.

 

우선…

소세지는… 말발굽 모양으로 길게 되어 있는 소세지를 구입하시면 좋아요. 저는 개인적으로 소고기로 된것을 좋아해서 그걸로 샀구요.

소세지는 한입크기로 썰으시구요. 펄펄 끓는 물에 한 3분정도 데쳐내세요. 그래야 기름기도 빠지고 짠맛도 좀 빠진답니다.

데쳐서 물기 빼 놓은 소세지를 400도로 예열한 오븐에 10분-15분간 구워 주세요.

자…. 소세지 굽는 동안 한입크기로 썰어서 깨끗하게 씻은 브로콜리를 펄펄 끓는 소금물에 슬쩍 담구었다가 꺼내서 찬물에 절.대.로. 씻지 마시고 소쿠리에 건져서 그대로 김이 날아가도록 두세요.

너무 오래 삶으시면 색도 질감도 미워지구요. 찬물에 씻으시면 브로콜리에 물이 다 먹어 버려서 먹기가 안 좋거든요..

소세지와 브로콜리가 다 준비되면…. 이쑤시개에 소세지 하나 브로콜리 하나 꽂으시구요.

접시에 예쁘게 놓은다음 소스를 죽 뿌려서 드시면 된답니다.

혹시 미리 준비해서 좀 식었다 싶으면 조립 다 된 상태에서 400도 오븐에 넣으시구 5분간 데워 주시면 되요. ^^

자… 그럼 소스는요.

씨있는 디종 머스터드 2큰술과 마요네즈 1큰술.. 그리고 꿀 1큰술 반을 잘 섞어서 주루룩 뿌려 주시면 완성입니다.

소스 없는 사진과 소스 뿌린 사진 같이 올려요.

시간 없이 바쁠때 꼭 만들어 보세요.^^*